커뮤니티

HANSUNG PRESBYTERIAN CHURCH

다락방나눔

2020년 4월5일(주일) 다락방 교안

  • 관리자
  • 20.04.05
  • 102

십자가를 자랑하라

갈6:14


마음의 문을 열며

내가 가진 것 중 제일 자랑하고 싶은 것은 무엇이가요? 그 이유에 대해 나눠봅시다.


경배와 찬양

갈보리산 위에(찬150) / 생명의 주여 면류관(찬154) / 십자가 전달자


말씀 속으로

사람들은 자랑하고 나타내기를 좋아한다. 자식을 자랑하고, 교회를 자랑하고 자기 은사를 과시한다. 그러나 바울은 인간적으로 가문, 지식, 혈통, 하나님을 위한 일 등 내세울 만한 것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오직 십자가만을 자랑하겠다고 결심하고 있다. 기독교는 십자가의 종교이다. 십자가는 기독교의 핵심이다. 기독교 신앙은 십자가를 떠나서 설명할 수도 존재할 수도 없다. 십자가 밑에서 교회가 시작되고, 성도가 비롯되었기 때문이다. 


첫째, 십자가는 우리를 행복하게 한다. 

모든 인생은 행복하기를 소원한다. 하지만 기대와는 다르게 여러 가지 문제들에 매여서 온갖 고통에 시달리다 결국은 지옥 가는 것이 인생이다. 우리를 불행하게 만드는 가장 큰 원인은 죄다. 죄 때문에 행복하기를 원하지만 움직일 때마다 불행을 만드는 것이다. 바로 이 죄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예수님이 이 땅에 오셨다. 그리고 십자가를 지시고 피 흘려 죽으셨다. 오직 십자가에서 피 흘려 죽으신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만이 우리 죄를 가릴 수 있다. 십자가의 예수님이 화목제물이 되셨다(롬3:25 ‘이 예수를 하나님이 그의 피로서 믿음으로 말미암는 화목제물로 세우셨으니 이는 하나님께서 길이 참으시는 중에 전에 지은 죄를 간과하심으로 자기의 의로우심을 나타내려 하심이니’). ‘화목’이라고 번역된 단어는 사실상 ‘덮다’,‘가리우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죄가 자리 잡았던 곳에 다른 어떤 것이 들어와 자리를 차지하여, 하나님께서 더 이상 죄를 보시지 않게 되었다는 것이다. 


둘째, 십자가는 우리를 풍성하게 한다. 

인간은 죄 때문에 낙원에서 쫓겨나게 되었으며, 무엇보다 하나님의 임재와 교제로부터 단절되고 말았다. 그러나 십자가의 보혈이 이 통로를 다시 회복케 한다. ‘이제는 전에 멀리 있던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그리스도의 피로 가까워졌느니라’(엡2:13).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은 성도들로 하여금, 하나님의 임재 가운데 나아가 그분과 교제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준다. 누구든지 담대히 그 보혈을 의지하여 하나님께 나아갈 수 있게 된 것이다(히10:19-22). 또한 우리 인생은 때를 따라 돕는 은혜를 날마다 받게 되었다. 


셋째, 십자가는 우리를 강하게 한다.

인간을 방황하게 한 옛 뱀 사단과 ‘여인의 씨’ 사람 사이에는 맹렬한 전쟁이 계속되었다. 그래서 영적 전투를 모르면 정말 어렵다. 그 싸움은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사건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되었다. 십자가 보혈의 능력으로 이길 수 있는 승리의 길이 열린 것이다. 요한계시록은 이 영적 전쟁에서 승리할 수 있는 무기를 소개하고 있다. ‘또 우리 형제들이 어린 양의 피와 자기들이 증언하는 말씀으로써 그를 이겼으니 그들은 죽기까지 자기들의 생명을 아끼지 아니하였도다’(계12:11). 그것은 바로 어린양의 피와 증거하는 말이다. 오늘 교회에 주어진 최고의 무기는 십자가 보혈과 증거하는 복음이다. 하나님은 우리가 어린양의 피를 의지하여 사단을 정복하고 승리하기를 원하신다. 요한 웨슬레의 말을 기억하자. ‘하나님 외에는 두려워 할 것이 없고, 죄밖에는 부끄러워 할 것이 없으며, 십자가 외에는 자랑할 것이 없는 사람 백 명만 있으면 세계를 개조할 수 있다.’


적용과 나눔

1. 이번 주 설교 말씀을 통해 깨달은 것이나 도전받았던 내용은 무엇입니까?



2. 우리는 예수님이 지신 십자가를 통해 누리게 되는 특권이 많이 있다. 그 중 오늘 말씀을 통해 알게 된 십자가의 기능 세 가지를 정리 해 보자.




결단과 사역

1. 나와 하나님 사이를 단절하게 하는 죄는 없는지 살펴보고, 그 죄에서 돌이키길 결단하자.



2. 아직 죄의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여 허덕이고 있는 가족이 있다면 그의 이름을 불러가며 기도하고, 십자가 복음을 전하자.

게시판 목록
2020년 7월5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6월 14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6월7일(주일) 다락방교안
2020년 5월 31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5월 24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5월 17일(주일) 다락방교안
2020년 5월 10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5월 3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4월 26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4월19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4월12일(주일) 다락방 나눔
2020년 4월5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3월 29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3월 22일(주일) 다락방 교안
2020년 3월15일(주일) 다락방 교안
게시물 검색